You are currently viewing 국내 여행 여수편6: 신비로운 섬 금오도 그리고 비렁길(추천탐방코스, 버스운행표 첨부, 여객선 정보 등)
Photo by Dominika Roseclay on Pexels.com

국내 여행 여수편6: 신비로운 섬 금오도 그리고 비렁길(추천탐방코스, 버스운행표 첨부, 여객선 정보 등)


이번 포스팅은 국내 여행 여수편 시리즈의 마지막인 금오도 비렁길에 대해서 알아보려고 합니다.

‘비렁’이라는 말은 벼랑의 여수사투리로 금오도 섬의 깎아지른 듯한 절벽을 따라 조성된 탐방로에 딱 어울리는 이름입니다. 아름다운 바다 풍광을 배경으로 여름 휴가지로 유명세를 타고 있는 금오도에 조성된 비렁길은 18.5km의 벼랑길로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하고 있습니다. 어떤 코스가 있는지 알아봅시다!


신비로움을 간직하고 있는 금오도

남해안 끝자락에 위치한 섬, 금오도는 크고 작은 기암괴석들이 주위에 흩어져 있어 신비로운 느낌을 줍니다. 이곳은 사시사철 감성돔 낚시터로 유명하며, 강태공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습니다. 해안도로 전체가 걷기 코스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더욱이, 조선시대에는 일반인들이 마음대로 출입할 수 없는 봉산이었기 때문에 그 신비감은 더욱 더해집니다.

이곳에는 조선 왕실 궁궐 건축 목재로 사용될 황장목이 자라는 금오숲이 위치해 있습니다. 이 숲은 인어공주, 혈의 누, 김복남 살인사건 등 많은 영화의 배경이 되었으며, 조용하게 걷기 좋은 길로 알려져 있습니다.

금오도의 길은 구간마다 마을로 바로 내려갈 수 있는 길이 이어져 있어, 시간이 부족하거나 체력이 부치는 사람들도 언제든지 하산할 수 있습니다. 이런 특징들로 인해 금오도는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명소 중 하나입니다.

자연그대로를 간직한 다양한 비렁길 코스

비렁길은 행정안전부의 친환경 생활공간 조성사업 공모에 당선되어 조성되기 시작한 곳입니다. 비렁길은 자연을 최대한 훼손하지 않고, 그대로의 모습을 유지하며 개발되었습니다. 우거진 산림속에는 희귀식물인 고란초 군락이 반기고 취나물, 고사리, 참가시나무, 생강나무, 비자나무, 목이버섯 등이 자라는 등 식생보존이 잘 되어있습니다.

비렁길은 총 5개의 코스와 종주코스로 구성되어 있으며, 전체 길이는 18.5km입니다. 약 8시간 30분이 소요됩니다.

비렁길 코스는 함구미 마을 뒤 산길에서 시작해 바다를 끼고 돌며 형성된 코스로 함구미 선착장에서 시작되어 두포 → 직포 → 학동 → 심포 → 장지를 잇는 구간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비렁길 1코스

함구미 → 미역널방 → 송광사절터 → 신선대 → 두포 (5km / 2시간)

비렁길 1코스
비렁길 1코스 출처:여수관광문화

이 코스는 주요 관광 포인트로 용두바위, 미역바위, 송광사 절터, 신선대 등이 있습니다. 밭길을 넓혀 만든 구간입니다. 용두바위에서는 고흥반도의 나로도 우주센터를 전망할 수 있습니다. 이곳은 우주선 발사 장면을 가장 잘 볼 수 있는 명소로 알려져있습니다.

용두바위부터 미역바위 등 일부 구간은 아래를 내려다 보면 아찔할 정도로 가파른 벼랑을 볼 수 있습니다. 데크를 타고 가다보면 고려시대 보조국사 지눌이 세운 송광사라는 전설속의 절터에 도착합니다. 절터를 지나 2km정도 가다보면 신선이 놀다갔다는 신선대가 나옵니다.

비렁길 2코스

두포 → 굴등전망대 → 촛대바위 → 직포(3.5km / 1시간 30분)

비렁길 2코스
비렁길 2코스 출처:여수관광문화

두포에서 약 1.7km를 걸어가면 바다 전망이 일품인 굴등 전망대를 만나게 됩니다. 굴등은 절벽 위에 형성된 독특한 마을로, 낮에 보는 경치도 유명하지만 밤에는 달과 별빛이 무척이나 아름답게 보여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냅니다. 굴등 전망대를 지나면 촛대바위가 보이는데요, 이곳은 마을 주민들의 안녕을 기원했던 곳입니다. 조금 더 걸어가면 해수욕장과 300년 된 해송들이 있는 직포에 도착합니다.

비렁길 3코스

직포 → 갈바람통전망대 → 매봉전망대 → 학동(3.5km / 2시간)

비렁길 3코스
비렁길 3코스 출처:여수관광문화

함구미에서 배를 타고 바다를 건너면, 비렁길 1, 2 코스를 지나지 않고도 바다에서 비렁길을 바라볼 수 있습니다. 비렁길에서 바라보는 바다의 아름다움도 물론 있지만, 바다에서 바라보는 비렁길은 깎아지른 듯한 절벽과 기암괴석들로 또 다른 매력을 발산합니다.

직포에 도착하면 풀밭과 동백숲으로 우거진 산길이 나타납니다. 빼곡한 동백나무와 울창한 숲을 거닐며 힐링의 시간을 갖습니다. 숲길을 빠져나가면 갈바람통 전망대가 나옵니다. 갈바람통 전망대와 매봉전망대에서 아름다운 절경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비렁길 4코스

학동 → 사다리통전망대 → 온금동전망대 → 심포(3.2km / 1시간 30분)

비렁길 4코스
비렁길 4코스 출처:여수관광문화

학동은 그 이름이 산의 모양이 학을 닮았다하여 붙여진 곳입니다. 학동을 등지고 걷다 보면 사다리통 전망대와 온금동 전망대가 나타납니다. 이 전망대에서 바라보는 망망대해는 몸과 마음을 힐링해줍니다. 자연의 아름다움에 취해 걷다 보면 어느새 포구가 깊다하여 심포라고 불리우는 마을에 도착하게 됩니다.

비렁길 5코스

심포 → 막포전망대 → 숲구지전망대 → 장지(3.3km / 1시간 30분)

비렁길 5코스
비렁길 5코스 출처:여수관광문화

심포마을은 한겨울에도 따뜻하며, 깊고 맑은 바다가 특징입니다. 이곳의 바다에는 다양한 어종이 서식하고 있어, 특히 감성돔 낚시로 유명하여 낚시꾼들에게는 최고의 포인트로 알려져 있습니다. 심포마을에서 산책로를 따라 올라가면, 잘 보존된 망산봉수대가 아름다운 모습을 자랑합니다. 망단봉수대에서 바라보는 바다의 경치는 아름답기 그지없습니다.

비렁길 5코스를 돌아다니다 보면 어느새 해질녘이 되는데요, 이곳에서 바라보는 일몰은 환상적입니다. 넋을 잃고 바라보다 보면 시간 가는 줄 모르게 됩니다. 그리고 계속 걷다보면 마지막 종착지인 장지에 도착하게 됩니다.

>>>>각종정보

금오도 특산물

비렁길의 처음과 끝은 항상 마을과 맞닿아 있습니다. 각 마을에는 쉼터와 금오도에서만 맛 볼 수 있는 방풍 자장면, 방풍 서대회무침, 방풍해물파전 등 각종 맛있는 특산물을 판매합니다. 방풍나물은 풍을 예방함은 물론 남자의 바람기를 없애준다는 재미있는 설이 있습니다.

교통안내

-시내버스안내

-금오도 내 교통안내

금오도 교통안내

남면 마을버스운행노선 및 시간표: 여기에서 노선도와 시간표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비렁길 주차장

  • 돌산 신기항 주변 주차장
  • 백야항 주변 주차장
  • 금오도 함구미항 주변 주차장
  • 금오도 여천항 주변 주차장

여수 여행에 대한 포스팅 시리즈를 마무리하며,

여수는 그 자체로 한 편의 시이며, 그곳에서 보내는 시간은 모두가 소중한 추억이 됩니다.

국내 여행 여수편 시리즈가 여러분의 여수 여행을 계획하는 데 도움이 되었길 바랍니다.

여수에서의 여행이 여러분에게 즐거움과 평온함을 선사하기를 바라며, 다음 여행지 포스팅으로 또 만나요!

여행은 계획에서 시작됩니다. 여수, 그곳에서 만납시다.

답글 남기기